‘LG전자 최저가준수 강제’ 적발
상태바
‘LG전자 최저가준수 강제’ 적발
  • 중소기업뉴스
  • 호수 1808
  • 승인 2010.11.15 13: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정거래위원회는 최근 LG전자 및 LG전자PC전문 상가대리점협의회(협의회)가 유통과정에서 대리점들에 최저 판매가격 이하로 팔지 못하도록 강제한 행위를 적발하고 시정명령을 내렸다.
또 LG전자에는 1억4천100만원, 협의회에는 200만원의 과징금을 부과했다.
공정위에 따르면 LG전자 등은 2007년 3월부터 2009년 1월까지 매월 자신의 대리점들에 `최저판매가가 기재된 가격표를 배포, 그 이하로 판매하지 못하도록 강제한 뒤 인터넷 가격비교사이트에 올라 있는 판매업자(대리점)들의 판매가격을 모니터링해 최저가를 준수하는지를 `감시한 것으로 드러났다.
특히 대리점들에 최저가를 준수하지 않으면 장려금 지급기준인 `평가등급을 강등시키겠다는 경고와 함께 위반업체에 대한 구체적 제재내용이 담긴 전자우편을 발송했다.
심지어 가격모니터링을 통해 적발된 최저가 미준수업체에 대해선 제품 출하를 일정기간 중단하는 등의 `사적 제재를 가한 것으로 확인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