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비·투자 급속 위축…재고 증가
상태바
소비·투자 급속 위축…재고 증가
  • 하승우
  • 승인 2003.06.03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은행의 금리인하 조치와 정부의 각종 경기부양책에도 불구하고 내수 침체가 계속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소비 동향을 나타내는 도·소매 판매증가율이 3개월 연속 마이너스 행진을 지속하며 지난 98년 11월 이후 53개월만에 최악의 수준을 기록했고 기업들의 설비투자도 한달 만에 다시 감소세로 돌아섰다
최근 통계청이 발표한 ‘4월 산업활동동향’에 따르면 이 기간 중 도·소매판매가 전년 동월대비 4.3%, 전월비 1.6% 각각 감소했다.
도·소매판매 감소율은 2월의 -1.8%, 3월 -3.0% 등 시간이 갈수록 점점 커지는 양상을 보이고 있다. 도·소매 판매가 3개월 연속 줄어든 것은 외환위기 이후 처음 있는 일이다.
설비투자도 지난 3월 0.1%의 소폭 증가세에서 4월에는 자동차 및 통신기기 등에 대한 투자가 감소해 전년 동월대비 -4.2%로 다시 감소세로 돌아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