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B, 금리 0.5% 포인트 인하
상태바
FRB, 금리 0.5% 포인트 인하
  • 없음
  • 호수 0
  • 승인 2002.11.09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국 연방준비제도이사회(FRB)는 지난 6일 비틀거리는 경제를 회생시키기 위한 방안으로 연방기금 금리를 올들어 처음으로 0.5% 포인트 인하했다.
FRB의 주요 정책결정기구인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는 이날 회의에서 12인 위원들의 만장일치로 연방기금 금리를 1.75%에서 1.25%로 인하키로 결정했다. FRB가 금리를 인하한 것은 올들어 처음이다.
FRB는 지난해 12월까지 11차례에 걸쳐 금리를 인하했으며 이중 0.5%포인트 인하한 것은 8차례였다. 또 8차례 0.5%포인트 금리 인하조치 가운데 3차례는 9.11테러 이후에 취해졌다.
연방기금 금리는 은행들끼리 주고받는 하루 짜리 대출에 적용하는 금리로 FRB가 경제에 영향을 주기 위해 사용하는 주요 수단이다.
FRB는 이라크와의 전쟁 가능성이 소비자 및 기업 신뢰에 미치는 영향에 관해 우려가 확산되고 있는 가운데 이날 금리 인하를 발표하면서 경제회복에 대한 관심을 강조했다.
FRB는 성명에서 “오늘 추가로 취한 통화 완화조치는 경제가 현재의 어려움을 뚫고 나아가는데 도움이 될 것"이라면서 “최근 경제지표들을 보면 부분적으로 지정학적 위기에 기인한 대형 불확실성이 지출과 생산, 고용을 억제하고 있음이 확인되고 있다"고 말했다.
경제 전문가들은 당초 FRB가 이번에 금리를 인하한다 해도 0.25% 포인트 인하에 그칠 것으로 생각했었기 때문에 0.5% 포인트 인하는 의외로 받아들여지고 있다.
FRB는 이번에 단기금리를 인하함으로써 소비자들이 지출을 늘리고 기업들이 투자를 결정해 경제성장을 끌어올리기를 희망하고 있다.
한편 일부 민간 경제전문가들은 FRB가 올해 내내 매우 낮은 수준의 금리를 유지해온 상황에서 추가 금리 인하가 원하는 효과를 낼 것인지에 의문을 제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