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재펠릿보일러 적합업종 선정…“대기업 확장자제”
상태바
목재펠릿보일러 적합업종 선정…“대기업 확장자제”
  • 손혜정 기자
  • 호수 2024
  • 승인 2015.05.18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반성장위원회(위원장 안충영)는 지난 13일 삼성동 인터컨티넨탈호텔에서 개최한 34차 회의에서 목재 펠릿보일러를 중소기업 적합업종으로 선정했다고 밝혔다.

목재 펠릿보일러는 목재 가공과정에서 생기는 잔재를 작은 입자 형태로 분쇄 후 건조·압축해 알갱이 모양으로 만든 펠릿을 연료로 하는 난방기구다.

동반성장위는 이날 회의에서 가정용 목재 펠릿보일러 분야에서 기존에 사업을 펼쳐 온 대기업을 대상으로 앞으로 3년 동안 지난 3년간 평균 시장점유율인 30.4%를 넘지 않도록 하는 ‘확장자제’를 권고했다.

현재 가정용 목재 펠릿보일러의 연간 시장 규모는 100억원 안팎으로 추산된다.

이 시장에 진출한 대기업 중 귀뚜라미는 중소기업계의 반발에 ‘유통망 확장 자제’를 제안한 바 있다. 경동나비엔은 지난해 7월 이 사업 철수를 결정했다.

현재 이렇다 할 대기업이 없는 농업용 및 산업용 목재 펠릿보일러 시장에서는 대기업이 새로 진출하지 않는 ‘진입자제’가 권고됐다.

동반성장위는 또 대기업이 소속 대리점에 대해 부당한 구입(판매목표) 강제 및 경영간섭 금지 등 공정위원회 고시사항 준수, 우수·미흡사례 실태조사 및 외부공표 등을 서약하는 ‘대리점 영업활동 상생협약 추진계획’도 의결했다.

우선 올해 상반기에 식·음료업종에서 상생협약 체결을 추진하고 화장품 등 업종으로 확대해 나갈 예정이라고 동반성장위는 밝혔다.

이번 회의에서는 또 신임 위원 17명을 포함한 28명의 제3기 동반성장위원에 대한 위촉식이 열렸고 5개 분야 실무위원장이 새로 선임됐다.

아울러 전임 위원을 비롯한 각계 전문가 20여명을 동반성장자문위원으로 위촉해 현안에 대한 의견을 수렴하기로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