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 국제농기계자재박람회 성공개최 만전
상태바
천안 국제농기계자재박람회 성공개최 만전
  • 하승우 기자
  • 호수 2179
  • 승인 2018.08.13 09: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월 말 개최되는 ‘2018 대한민국 국제농기계자재박람회’를 2개월여 앞두고 주관기관들이 본격적인 준비에 나섰다.

농림축산식품부가 주최하고 천안시와 한국농기계공업협동조합(이사장 김신길), 충청남도, 농민신문사가 주관하는 ‘2018 대한민국 국제농기계자재박람회’는 10월31일부터 11월3일까지 4일간 천안삼거리공원 일원에서 개최된다.

공원 21만㎡ 부지, 4만7000㎡ 전시면적에 과수, 축산, 수확, 재배관리 등 주제별 전시관, 특별관, 홍보관 등 9개관이 운영될 예정이며, 이탈리아, 프랑스 등 6개 국가의 전시관도 마련돼 자국의 농기계를 선보이게 된다.

특히 이번 박람회는 첨단 4차 산업기술이 적용된 무인자율주행 트랙터, 드론, 농업용 로봇 등의 농기계 및 자재가 특별전시관에 별도로 전시돼 농업의 미래상을 제시하며 흥미로운 볼거리를 제공할 예정이다.

올해 박람회는 참가국 30개국, 500여개 업체(해외 100개사), 관람객 28만명 유치를 목표로 하고 있는 가운데 지난 2016년보다 더 다양한 종류의 첨단농기계가 출품될 것으로 전망된다.

조합에 따르면 6월 초 박람회 참가신청 접수 결과 30여개국 업체들의 신청이 줄을 이으며 총 2092개의 국내외 업체용 전시부스가 조기 마감되는 성황을 이룬 것으로 알려졌다.

시는 조합 등 주관기관들과 함께 박람회가 성공적으로 열릴 수 있도록 준비에 속도를 내고 있다.
천안시 관계자는 “아시아 최대 박람회와 세계 5대 농기계박람회로 입지를 구축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