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액션 블록버스터 ‘창궐’ 개봉 첫주 예매 1위
상태바
[영화]액션 블록버스터 ‘창궐’ 개봉 첫주 예매 1위
  • 이권진 기자
  • 호수 2189
  • 승인 2018.10.29 09: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라이언 고슬링 주연의 SF 드라마 <퍼스트맨>이 개봉 첫 주 박스오피스 1위에 오르며 48만 관객을 동원했다.
2위를 차지한 김윤석, 주지훈 주연의 범죄 드라마 <암수살인>은 누적 관객 340만을 기록했다.

지난 주는 현빈, 장동건 주연의 <창궐>이 개봉했다.
예스24 영화 예매순위에서는 <창궐>이 예매율 35.3%로 개봉 첫 주 예매순위 1위에 올랐다.

<창궐>은 산 자도 죽은 자도 아닌 야귀가 창궐한 조선으로 돌아온 왕자 이청과 조선을 집어삼키려는 김자준의 혈투를 그린 액션블록버스터 영화다.

이어 범죄 드라마 <암수살인>은 예매율 13%로 지난 주에 이어 2위를 차지했다.
라이언 고슬링 주연의 <퍼스트맨>은 예매율 8.6%로 3위에 올랐다.

한지민 주연의 사회 드라마 <미쓰백>은 예매율 7.3%로 4위를 차지했고 톰 하디 주연의 액션 블록버스터 <베놈>은 예매율 6.6%로 5위에 올랐다.

브래들리 쿠퍼, 레이디 가가 주연의 음악 드라마 <스타 이즈 본>은 예매율 5.9%로 6위를 기록했다.

이번 주는 유해진, 조진웅, 이서진, 염정아, 김지수 주연의 <완벽한 타인>이 개봉한다. <완벽한 타인>은 커플 모임에서 한정된 시간 동안 핸드폰으로 오는 전화, 문자, 카톡을 강제로 공개해야 하는 게임 때문에 벌어지는 예측불허의 상황을 그린 코믹 드라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