벤처·창업진흥 ‘금탑훈장’에 서영옥 대표
상태바
벤처·창업진흥 ‘금탑훈장’에 서영옥 대표
  • 중소기업뉴스
  • 승인 2018.12.17 14: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소벤처기업부는 지난 11일 서울 강남구 GS타워에서 ‘2018 벤처창업진흥 유공 포상 시상식’을 열고, 벤처·창업 생태계 조성에 기여한 유공자를 시상했다.

1997년부터 매년 해온 벤처·창업진흥 유공자 포상의 최고 등급은 올해 처음으로 ‘금탑산업훈장’으로 격상돼 서영옥 ㈜화인테크놀로지 대표가 받았다.

이와 함께 문영수 슈프리마 대표가 동탑산업훈장을, 이대준 씨티에스 대표가 철탑산업훈장을, 김학범 컴퍼니 케이파트너스 대표가 산업포장을 받았다.

서영옥 대표는 산업용 반도체 테이프의 국산화에 성공, 지난 37년간 지속적인 품질 혁신과 수출로 테이프 분야에서 국내 대표기업으로 인정받았다고 중기부는 설명했다.

문영수 대표는 뛰어난 바이오 인식 기술과 90개가 넘는 특허를 바탕으로 전 세계 1200개가 넘는 고객사에 제품을 공급한 공로 등을 인정받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