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0대도 10명 중 9명이 인터넷 이용
상태바
60대도 10명 중 9명이 인터넷 이용
  • 김도희 기자
  • 호수 2205
  • 승인 2019.03.04 11: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 우리나라 국민 약 10명 중 9명이 인터넷을 이용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60세 이상 고령층의 인터넷 사용도 크게 늘어 이용률이 88.8%를 기록했다. 2008년에는 60대 이상의 인터넷 이용률이 19%로 조사됐는데, 10년간 69.8%포인트 증가한 것이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인터넷진흥원은 최근 이런 내용의 ‘2018년 인터넷 이용 실태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조사 결과 국내 인터넷 이용자 수는 4612만명으로 추산됐다. 전체 국민 대비 인터넷 이용자 비율은 91.5%로 전년 대비 1.2%포인트 높아졌다. 인터넷 이용시간은 주 평균 16시간 30분으로 조사됐고 인터넷 이용 빈도는 하루 1회 이상이 95.3%였다. 

연령별 인터넷 이용률은 10∼30대 99.9%, 40대 99.7%, 50대 98.7%로 대부분이 인터넷을 이용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60대의 이용률은 88.8%였는데, 이는 10년 전보다 69.8%포인트 오른 수치다. 50대의 경우도 2008년보다 인터넷 이용률이 49.8%포인트 증가했다. 성별로 보면 남성의 이용률(93.9%)이 여성(89.1%)보다 다소 높았다.

인터넷을 이용하는 목적으로는 커뮤니케이션(94.8%·중복 응답)이라는 대답이 가장 많았으며 정보수집(93.7%), 게임·영화 등 여가활동(92.5%) 등을 이용한다는 답도 많았다.

인터넷 서비스 중 메신저(95.9%·중복 응답), 이메일(62.1%), 인터넷쇼핑(62.0%), 인터넷뱅킹(63.7%), 클라우드 서비스(30.2%) 이용률은 전년 대비 다소 증가했다. 

다만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인스타그램 등 SNS 이용률은 전년보다 3.0%포인트 하락한 65.2%인 것으로 조사됐다. 인터넷 사용 기기로 스마트폰을 이용한다는 응답이 94.3%(중복응답)로 가장 많았다.

김정원 과기부 인터넷융합정책관은 “1인 가구 증가 등 미래 사회 변화 및 추세를 반영할 수 있게 설문 문항 개편을 통해 보다 면밀히 조사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조사는 만 3세 이상 국민 5만9970명(2만5000가구)을 대상으로 지난해 7월30일∼9월30일 면접을 통해 진행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