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네트웍스, 대영채비와 전기車 충전소 맞손
상태바
SK네트웍스, 대영채비와 전기車 충전소 맞손
  • 이권진 기자
  • 승인 2019.03.18 11: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K네트웍스가 전기차 충전기 전문 중소기업인 대영채비와‘전기차 충전 인프라 확산을 위한 업무협약’을 지난 14일 체결했다.

이날 오전 SK네트웍스 명동 사옥에서 열린 협약식에는 윤민호 SK네트웍스 모빌리티사업개발실장, 정민교 대영채비 대표가 참석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양사는 보유자산과 역량, 노하우를 활용해 △SK네트웍스 직영주유소 내 전기차 충전기 설치 및 운영 △전기차 이용자 유인 및 충전시간을 활용한 비즈모델 구축 등 전기차 충전 인프라 서비스 확대를 목표로 협력 관계를 구축하기로 했다.

SK네트웍스는 석유제품 판매 관련 40년의 노하우를 기반으로 수도권을 비롯한 전국 주요 거점에 350여 직영주유소 네트워크를 보유하고 있으며, 주유·렌터카·세차·주차·정비·타이어·부품 등을 아우르는 모빌리티 통합멤버십 ‘Most’를 지난해 초 론칭 이래 성공적으로 육성해 나가고 있다.

전기차 충전기 전문기업인 대영채비는 이동형 충전기부터, 완속 및 급속, 초고속 충전 설비에 이르기까지 전 사양을 제조할 수 있는 기술과 설치 및 운영 능력을 인정받아 지난해 고속도로 충전소의 70%에 자사의 충전기를 설치했으며, 충전기 위치, 충전 정보, 결제 등 통합 서비스도 제공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