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기업 정보화 프로그램 보급 20만곳 돌파
상태바
소기업 정보화 프로그램 보급 20만곳 돌파
  • 없음
  • 호수 0
  • 승인 2002.11.25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보통신부에 따르면 작년 9월 시작된 소기업 네트워크화 사업의 일환으로 보급되고 있는 소기업 정보화 프로그램을 사용중인 소기업이 지난 10월말 17만곳을 넘어섰으며 연말까지 20만곳을 돌파할 전망이다.
소기업 네트워크화 사업은 최근 급속히 진전되는 정보화가 대기업이나 개인에 편중돼 50인 미만의 소기업이나 자영업자들은 정보화의 사각지대에 놓임에 따라 정통부가 이들의 정보격차를 해소하기 위해 역점사업으로 추진하는 것으로 한국전산원이 정통부의 용역을 받아 수행하고 있다.
정통부는 이 사업을 위해 KT, 하나로통신, 두루넷 등 3개 컨소시엄을 선정, 미용실이나 약국, 안경점, 카센터 등 소기업들이 저렴한 비용으로 이용할 수 있는 고객관리, 세무, 재고관리 등 다양한 소기업 정보화 프로그램을 개발, 보급하고 있다.
기본 업무외에도 쇼핑몰 운영소프트웨어, 학원관리 프로그램 등 전문 분야의 소프트웨어도 맞춤형으로 다양하게 개발, 보급되고 있어 필요할 경우 최고 월 60만원이면 이들 3사의 소기업 네트워크화 사이트를 통해 온라인으로 임대해 사용할 수 있다.
정통부는 작년 9월부터 올해까지 소기업 네트워크화 사업에 총 225억원을 투입한 데 이어 내년에는 315억원의 예산을 편성했으며 오는 2004년까지 전국의 400여만 소기업중 50만곳을 소기업 네트워크화 사업에 동참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