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기중앙회∙중기부 ‘K비즈니스 데이’ 론칭
상태바
중기중앙회∙중기부 ‘K비즈니스 데이’ 론칭
  • 오명주 기자
  • 호수 0
  • 승인 2019.09.02 10: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소기업 전용 수출상담회 첫 브랜드化 … 해외 판로 확대 잰걸음
여의도 63컨벤션센터에서 열린 ‘K비즈니스 데이’에서 국내 중소기업 관계자들과 해외 바이어들이 일대일 상담을 하고 있다.

중소기업중앙회(회장 김기문)가 중소벤처기업부와 손잡고 국내 중소기업의 해외판로 확대를 위한 수출상담회 브랜드 ‘K비즈니스 데이(Business Day)’를 론칭했다. 중소기업 해외진출사업의 일환인 수출상담회가 브랜드로 만들어진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중기중앙회는 우리 중소기업 우수 생활산업 제품의 해외진출 및 수출확대 지원을 위한 ‘K-Business Day 2019(대한민국 중소기업 수출상담회)’를 지난달 27일부터 이틀간 63컨벤션센터 그랜드볼룸에서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23개국 89개사의 해외바이어와 국내 중소기업 433개사가 참여해 총 1300여건의 11 수출상담을 실시했다. 중기중앙회가 주관하고, 중소벤처기업부가 주최한 이번 행사는 대한가구공업협동조합연합회, 국제뷰티산업교역협회 등 10개의 중소기업 단체가 협업해 진행했다. 또 사우디아라비아의 복합산업 그룹인 리야다 그룹 및 베트남의 수입 및 유통 업체인 리타보 등 빅바이어들과 현지 대형유통망 밴더들이 대거 참가했다.

특히 한류 확산 및 신흥국과의 교역 확대 등으로 해외 진출 수요가 높아지고 있는 가구·인테리어 및 뷰티케어, 식품, 생활용품 등의 프리미엄 생활산업 품목을 중심으로 이뤄졌다.

국내 우수 중소기업 제품을 스토리텔링 기법으로 전시하는 쇼룸 및 다양한 상품을 트렌디하게 디스플레이한 쇼케이스와, 신남방과 신북방 바이어 공략을 위한 K뷰티 체험관 및 해외 인플루언서의 라이브 방송 등 다양한 콘텐츠의 부대행사가 운영됐다.

네추럴 메이크업 브랜드 주레오코스메틱의 양영미 대표는 우리회사의 네추럴 메이크업 제품 컨셉이 바이어들에게 좋은 호응을 얻었다이번 수출상담을 계기로 베트남 및 말레이시아 등 동남아 시장 진출 시기를 앞당길 수 있을 것 같다고 말했다.

카자흐스탄의 화장품 유통회사인 Biohayat사의 매니저 Zarina씨는 한류의 영향으로 카자흐스탄에서 한국 제품에 대한 관심과 기술 신뢰도가 높은 편이며, 화장품 수입 의존도도 높아 한국기업이 진출하기에 좋은 여건을 갖추고 있다특히 품질력과 가성비가 좋은 천연성분의 안티에이징 제품 중심으로 계약 체결 예정이라고 전했다.

서승원 중기중앙회 상근부회장은 최근 대외여건이 악화되면서 새로운 수출 동력 확보가 요구되고 있는 가운데 중소기업의 수출품목 다변화와 신흥시장 진출 확대를 지원하기 위해 오늘 행사를 마련했다앞으로 글로벌 경쟁력을 갖춘 중소기업과 구매력 높은 바이어들을 지속 발굴해 K비즈니스데이를 중소기업 대표 수출상담회로 발전시켜 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