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달러 환율 강보합세…미중 무역협상 추이 관망
상태바
원/달러 환율 강보합세…미중 무역협상 추이 관망
  • 이준상 기자
  • 호수 0
  • 승인 2019.09.20 10: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합뉴스>

 

[중소기업뉴스=이준상 기자] 20일 오전 원/달러 환율이 강보합세다.

이날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오전 9시 39분 현재 전일 종가보다 0.6원 오른 달러당 1,194.2원을 나타냈다. 달러당 1.5원 오른 1,195.1원에 거래를 시작한 뒤 1,190원대 초중반에서 등락을 거듭하고 있다.

지난주 유럽중앙은행(ECB)에 이어 전날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의 금리결정 회의가 마무리되면서 외환시장의 관심은 이제 미중 무역협상으로 옮겨가는 분위기다.

미중 양국은 내달 초 고위급 무역 협상을 갖기에 앞서 전날(현지시간) 미국에서 이틀 일정의 실무 협상에 들어갔다.

내달 열리는 고위급 협상의 테이블에 위안화 환율 문제가 오를 것이라는 관측이 나오면서 외환시장도 협상 추이에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다.

미중 무역협상이 진전을 보일 수 있다는 기대감은 당분간 원/달러 환율 상승을 제약하는 요인으로 작용할 전망이다.

원/달러 환율은 사우디아라비아 유전 시설 피격 여파로 지난 17일 달러당 1,180원대에서 1,190원대로 다시 올라선 이후 3거래일 연속 1,190원대 초반대를 중심으로 한 박스권에서 등락을 거듭했다.

같은 시각 원/엔 재정환율은 100엔당 1,105.89원으로 전날 3시 30분 기준가(1,100.71원)보다 5.18원 올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