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슬라, 3분기 역대 최고 실적에도 주가 하락…시장기대치 미달
상태바
테슬라, 3분기 역대 최고 실적에도 주가 하락…시장기대치 미달
  • 이준상 기자
  • 호수 0
  • 승인 2019.10.04 09: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머스크 "4분기에 10만대 돌파…연간 36만~40만대"
<연합뉴스>

 

[중소기업뉴스=이준상 기자] 미국 전기차업체 테슬라가 올해 3분기 9만7000여대의 차량을 고객에게 인도했다고 미 경제매체 CNBC가 3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이는 지난 2분기의 기존 최다 인도 실적(9만5200여대)을 1.9% 늘린 역대 최고 기록이다. 지난해 같은 분기(8만3500여대)에 비하면 16.2%나 늘어난 수치다.

그런데도 시장의 기대에는 미치지 못했다. 팩트셋 전망치 평균값인 9만9000대에 2000대가량 모자랐다.

증시는 싸늘하게 반응했다. 테슬라 주가는 전날 연장거래에서 3% 이상 떨어진 데 이어 이날 오전장에서도 미 동부시간 오전 11시 현재 5.6%나 급락했다.

테슬라는 3분기에 보급형 세단인 모델3 7만9600여대, 프리미엄 세단 모델S와 SUV(스포츠유틸리티차) 모델X 1만7400여대를 각각 인도했다고 밝혔다.

모델3는 지난해 동기(5만5840대) 대비 43% 늘어났으나, 모델S·모델X는 작년 3분기(2만7660대)보다 37% 감소했다.

본격 양산 체제에 들어간 모델3가 테슬라의 주력 차종으로 자리 잡은 셈이다. 전체 인도량에서 모델3의 비중은 83%에 달했다.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CEO)는 4분기에는 10만대를 돌파해 10만5000대를 인도할 예정이라며 올해 전체 인도량은 36만~40만대에 이를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