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인회계사회, ‘회계투명성 지원센터’ 가동… 중소기업 회계역량 강화 지원
상태바
공인회계사회, ‘회계투명성 지원센터’ 가동… 중소기업 회계역량 강화 지원
  • 임춘호 기자
  • 호수 0
  • 승인 2020.01.20 09: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공인회계사회(회장 최중경)는 기업의 회계 투명성을 높이고 회계법인의 품질관리를 지원하는 '회계투명성 지원센터' 개소식을 17일 개최하고 본격 가동한다고 20일 밝혔다.

회계투명성 지원센터 개소식  [한국공인회계사회 제공]
회계투명성 지원센터 개소식 [한국공인회계사회 제공]

‘회계투명성 지원센터’는 신(新) 외부감사법 시행으로 회계감사 환경변화에 적응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는 중소기업과 중소회계법인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주기 위해 회계사회가 신설한 전담 지원기구다.

센터는 중소기업의 회계역량을 강화하기 위한 각종 지원활동도 수행할 계획이다. 

또 중소기업의 외부감사를 수행하고 있는 중소회계법인의 품질관리시스템 구축ㆍ운영을 지원하고, 품질관리 표준규정과 매뉴얼 개발 등 회계법인의 품질관리실 운영도 돕는다. 

센터의 주요 의사결정은 삼일・삼정・안진・한영 등 ‘빅4’ 회계법인과 중견회계법인, 중소회계법인 대표들이 참여하는 운영위원회에서 결정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