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 연휴에 아프면 병원·약국 어디로 가야 할까?
상태바
설 연휴에 아프면 병원·약국 어디로 가야 할까?
  • 이권진 기자
  • 호수 0
  • 승인 2020.01.22 18: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번없이 129, 119, 120 및 ‘명절병원’ 온라인 검색하면 확인 가능

[중소기업뉴스=이권진 기자] 설 연휴에 갑자기 몸이 아프면 난감하다. 긴 연휴 기간 동안 문을 닫는 병원과 약국이 많기 때문이다.

하지만 크게 걱정할 필요가 없어 보인다. 설 연휴 동안 문을 여는 병·의원과 약국의 정보를 국번없이 129번, 119번, 120에서 확인할 수 있다.

복건복지부는 22일 국민의 의료이용 불편을 최소화하고 의료공백 없는 안전한 설 연휴를 위해 24~27일 문을 여는 병·의원과 약국의 정보를 소개했다.

대다수 국민이 설 명절을 누리는 동안에도 응급실 운영기관 523개소는 평소처럼 24시간 진료를 하며, 다수의 민간의료기관이 문을 닫는 25일 설 당일에도 보건소를 비롯한 일부 공공보건의료기관은 진료를 계속한다.

하지만 긴급한 의료상황이 발생해 인근 병원의 정보가 필요할때는 129(보건복지상담센터), 119(구급상황관리센터), 120(시도 콜센터)에서 안내받을 수 있다.

이와 함께 복지부는 설 연휴에 의료이용 불편을 최소화하고, 응급실 과밀화 예방 차원에서 동네 병·의원 및 약국 이용을 독려하기 위해 연휴기간 문을 여는 병·의원과 약국 정보를 제공한다.

해당 정보는 응급의료포털과 보건복지부 누리집 그리고 응급의료정보제공 응용프로그램(앱) 등에서 확인할 수 있는데, 23일 오후 6시부터 응급의료포털에 접속하면 명절 전용 화면으로 전환된 페이지를 볼 수 있다.

특히 네이버와 다음 등 주요 포털사이트에서 ‘명절병원’으로 검색하면 ‘응급의료포털 E-Gen’이 상위 노출될 예정이므로 누리집 주소를 외울 필요 없이 이용 가능하다.

또 앱스토어 및 포털사이트 등에서 무료다운받을 수 있는 ‘응급의료정보제공’ 앱은 사용자 위치 기반으로 주변에 문을 연 병·의원과 약국을 지도로 보여주고, 진료시간 및 진료과목은 물론 야간진료기관 정보와 자동심장충격기(AED) 위치 정보, 응급처치요령 등 유용한 내용들이 담겨 있다.

한편 복지부와 지방자치단체는 설 연휴 동안 응급의료상황실을 운영하며 문 여는 병·의원 및 약국의 운영상황을 점검할 방침이다.

아울러 최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에 대해서는 국민들의 각별한 주의가 필요한 만큼, 중국 방문 이후 발열, 호흡기 증상이 나타나 중국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이 의심되는 경우 의료기관을 직접 방문하기보다 보건복지부 질병관리본부 콜센터(☎ 1339) 또는 보건소로 신고 후 대응절차에 따라야 한다.

만약 부득이하게 의료기관을 방문하였을 경우 보건용 마스크를 꼭 착용하고, 의료진에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 의심 여부를 알리는 것이 필요하다.

윤태호 복지부 공공보건정책관은 “국민이 갑자기 몸이 아플 때 걱정 없이 편안한 설 연휴를 보낼 수 있도록 응급진료체계 운영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