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량번호만 있으면 타이어 사이즈 쉽게 찾는다
상태바
차량번호만 있으면 타이어 사이즈 쉽게 찾는다
  • 이권진 기자
  • 호수 0
  • 승인 2020.02.11 11: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타이어픽, 국내 최초 ‘차량번호 기반 타이어 사이즈 조회’ 서비스 도입

# 3년 전 구입한 차의 주행거리가 5만km에 다다르자 타이어를 교체키로 마음먹은 K씨. 그새 결혼과 출산을 해 가족의 안전을 위해 더욱 신중히 제품을 고르려 했다. 그는 주변에서 여러 정보를 듣고 타이어 브랜드를 정한 후 보다 합리적인 구매를 위해 온라인 쇼핑몰에 접속했다. 그런데 생각보다 차종, 연식, 타이어 사이즈 등 넣어야 할 정보들이 생각보다 많다. 불안을 느낀 K씨는 결국 접속창을 닫고 차를 몰아 타이어 매장을 찾아가기로 했다.

# 포노 사피엔스를 대표하는 인물 L씨는 스마트폰을 이용한 검색과 쇼핑의 달인이다. 온라인 타이어 쇼핑몰에서 모바일 쿠폰 할인을 받아 타이어를 구매하고 여유가 되는 날짜와 시간에 맞춰 예약을 잡은 후 매장을 방문했다. 하지만 문제가 생겼다. 주문한 타이어 사이즈가 차에 맞지 않는다는 것. 어쩔 수 없이 오주문에 따른 반품비를 내야만 했다.

차량번호를 입력하면 타이어 사이즈를 알려주는 서비스가 우리나라 최초로 나왔다.

쉽고 편한 타이어 구매로 주목받고 있는 온라인 타이어 쇼핑몰 ‘타이어픽은 11일 빅데이터를 활용한 ‘차량번호 기반 타이어 사이즈 조회’ 서비스를 도입해 고객들에게 제공한다고 밝혔다.

이번에 타이어픽이 새롭게 제공하는 차량번호 기반 검색 서비스를 통해 고객은 차량번호와 소유주 정보를 입력하는 것만으로 본인 차량에 맞는 타이어 사이즈를 확인하는 것은 물론, 타이어픽이 판매하고 있는 해당 사이즈의 다양한 타이어들도 추천 받을 수 있다.

타이어픽 관계자는 “일반적인 운전고객들이 본인 차량의 타이어 사이즈를 제대로 모른다는 게 지금까지 온라인 타이어 구매 과정의 가장 큰 불편으로 지적되어 왔다” 며 “차량번호 기반 타이어 사이즈 조회 서비스를 통해 고객이 직접 타이어를 확인해야 하는 수고를 덜고, 사이즈 오주문으로 반품비를 내는 경우도 획기적으로 줄어들 것”이라고 강조했다.

타이어픽은 차량번호 기반 타이어 사이즈 조회 기능 오픈을 기념해 해당 서비스를 이용한 고객들에게 카카오톡용 타이어픽 캐릭터 이모티콘을 증정한다. 이 이모티콘은 자체 제작한 캐릭터를 활용해 구성한 것으로, 다양한 상황에 맞게 이용할 수 있어 고객들에게 소소한 재미를 더해줄 것으로 기대된다.

타이어픽은 앞으로 온라인 타이어 구매 진입장벽을 낮출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새로운 서비스들을 발굴하고, 다양한 상품과 경쟁력 있는 가격을 제공하기 위해 힘쓸 계획이다.

타이어픽 관계자는 “디지털 기술과 데이터를 활용해 고객 편의를 더하는 다양한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출시할 예정”이라며 “업계를 선도하는 고객 중심의 서비스를 통해 ‘온라인 타이어 구입은 타이어픽’으로 인정받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타이어픽은 ‘피곤할 땐 타이어픽’이란 슬로건을 내걸며 지난해 7월 첫 선을 보인 온라인 타이어 쇼핑몰로, 사용자 친화적인 구매 과정을 제공해 고객이 쉽고 즐겁게 타이어를 선택·교체하면서 30일 무상 교환, 정비 할인 제공 등 부가적인 혜택까지 누리게 해주는 장점을 바탕으로 높은 호응을 받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