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음달 9일부터 초중고 순차 개학..유치원은 무기한 연기
상태바
다음달 9일부터 초중고 순차 개학..유치원은 무기한 연기
  • 이상원 기자
  • 호수 0
  • 승인 2020.03.31 14: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월 9일부터 고3과 중3이 온라인 개학을 시작으로 새학기를 시작된다.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은 31일 오후 정부세종청사에서 브리핑을 열고 이런 내용을 골자로 한 신학기 개학 방안을 발표했다.

 4번 연기 끝에 학년별로 온라인 개학이 이뤄진다. 우선 4월 9일에 고등학교 3학년과 중학교 3학년이 온라인으로 개학한다. 그다음으로 고 1∼2학년, 중 1∼2학년, 초등학교 4∼6학년이 4월 16일에 온라인 개학을 한다. 마지막으로 초등학교 1∼3학년이 4월 20일에 온라인으로 수업을 시작한다. 다만 유치원은 놀이 중심 교육과정의 특성, 감염 통제 가능성 등을 고려해 등원 개학이 가능할 때까지 휴업을 무기한 연장하기로 했다.

 각 학교는 4월 1일부터 1∼2주 동안 온라인 수업을 준비할 예정이다. 추가로 휴업하는 기간은 법정 수업일수에 포함되지 않는다. 대신 법정 수업일수 총 190일에서 고3·중3은 13일, 중·고 1∼2학년과 초 4∼6학년은 17일, 초 1∼3학년은 19일을 감축하기로 했다.

순차적 개학 계획
순차적 개학 계획 / 제공 : 교육부

 

학년별로 개학 후 이틀은 원격수업 적응 기간으로 두기로 했다. 이 기간에 학생들은 수업 콘텐츠와 원격수업 플랫폼 등을 활용하는 방법을 익힌다. 출결·평가 방법을 안내하는 원격수업 오리엔테이션과 온라인 개학식도 진행한다.

 교육부는 원격수업으로 우려되는 학습 격차를 완화할 방안도 발표했다. 시·도별로 교육급여 수급권자(중위소득 50% 이하)에게 스마트 기기, 인터넷 등을 지원할 계획이다.

 학생 집에 인터넷이나 프린터 등 필요한 기기가 없을 경우 철저한 방역 관리 하에 학교 컴퓨터실을 쓰도록 허용하기로 했다. 교육부 관계자는 "농산어촌·도서 지역 학생들이 주로 대상이 될 것 같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