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영에어텍, 바이러스 잡는 공기살균기 ‘부루테’로 주목
상태바
신영에어텍, 바이러스 잡는 공기살균기 ‘부루테’로 주목
  • 이상원 기자
  • 호수 0
  • 승인 2020.04.06 14: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저온플라즈마 기술로 공기 중 바이러스, 결핵균 및 곰팡이까지 살균
필터 필요 없어 유지비용 절감하는 친환경 제품

코로나19의 확산을 막기 위한 사회적인 노력이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저온플라즈마 기술을 활용해 공기 중 바이러스 및 결핵균, 곰팡이까지 살균하는 제품이 주목받고 있다. 경기도 성남시 소재의 신영에어텍이 출시한 '부루테(WULUTE)'공기살균기다.

‘부루테 공기살균기’는 저온플라즈마를 발생시켜 각종 바이러스나 병원균의 세포막과 DNA를 파괴하고, 벤젠 같은 휘발성 유기화합물을 인체에 무해한 이산화탄소 및 물로 분해한다.

 이와 같은 방식으로, 공기 중 각종 바이러스 및 병원균, 곰팡이를 99% 이상 살균하고 휘발성 유기화합물을 95% 이상 제거해 공기를 통한 2차 감염을 예방하는데 효과가 있다. 이 제품은 서울대학교 보건대학원, 국제결핵연구소 등의 연구기관으로부터 효과를 검증 받았다.

 신영에어텍은 중소벤처기업부에서 R&D 성공판정을 받은 기술로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으로부터 정책자금(개발기술사업화자금)을 지원 받아 제품 개발에 성공했다. 또한, `부루테 공기살균기`는 플라즈마 기술에서 가장 중요한 오존발생량을 국내외 허용기준인 0.05ppm 미만으로 유지하는 데 성공했다. 오존은 살균소독과 탈취 등에 효과가 있으나, 자체적으로 독성이 강해 일정 수준 이상의 오존은 건강에 악영향을 미칠 수 있다. 신영에어텍은 오존제어기술을 확보해 오존 발생을 허용기준치 미만으로 유지할 수 있다고 밝혔다.

 

김용희 신영에어텍 대표
김용희 신영에어텍 대표

 김용희 신영에어텍 대표는“지난해 미시간대학교에서 플라즈마를 이용해 코로나바이러스보다 저항성이 훨씬 강한 MS2 바이러스를 99.9% 제거할 수 있다는 연구결과를 발표했다”면서,“최근 우리의 일상을 흔드는 코로나19 감염 확산을 막고, 앞으로 발생할 수 있는 다양한 형태의 바이러스로부터 2차 감염을 예방하는 데 당사의 ‘부루테 공기살균기’가 효과적일 것”이라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