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오롱, 취약계층 아동 위한 어린이날 선물키트 '마음 드림팩’ 지원
상태바
코오롱, 취약계층 아동 위한 어린이날 선물키트 '마음 드림팩’ 지원
  • 임춘호 기자
  • 승인 2020.04.29 00: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 40개 지역아동센터 초등학생 700명에 마스크 등 위생용품 전달
친환경 에너지 학교 ‘에코 롱롱’ 과학키트도 제공해 온라인 교육까지
‘더하고 곱하고 나누기’ 전사 캠페인 일환 ‘마음 더하기’로 재원 마련

코오롱그룹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어린이들 지원에 나섰다.

코오롱사회봉사단은 28일 취약계층 아동을 위한 위생용품과 심리지원 물품이 담긴 ‘마음 드림팩’을 제작해 40개 지역아동센터에 전달했다. 이 팩은 지역아동센터 운영 중단으로 돌봄사각지대에 놓인 전국 초등학생 700명에게 전해진다.

'마음 드림팩'엔 마스크와 휴대용 손세정제 등 위생용품과 간식, 놀이용품 등 10가지 물품을 담았다. 코오롱그룹이 운영하는 친환경 에너지 학교 '에코 롱롱'이 한국과학창의재단의 지원을 받아 제작한 과학키트도 온라인 콘텐츠와 함께 제공해 각 가정에서 학습이 가능하도록 했다.

이번 행사는 특히 코오롱그룹이 코로나19 피해 이웃을 돕고자 지난달부터 전사적으로 진행 중인 ‘더하고 곱하고 나누기’ 캠페인의 하나로 진행됐다. 코오롱 임직원들은 ‘마음 더하기’ 성금으로 이번 물품마련 재원을 보탠 것을 비롯해 ‘12,438개 손길 곱하기’ 소상공인 홍보, ‘체온 나누기’ 헌혈 등 적극적으로 동참해왔다.

코오롱사회봉사단은 소외 청소년들의 꿈을 찾고 키워주는 사회공헌 캠페인 '헬로 드림(Hello Dream)' 프로그램을 2012년부터 꾸준히 진행해왔다. 매년 모든 신입사원이 신학기 용품으로 드림팩을 제작해 소외 아동들에 전달하는 것을 비롯해 각종 봉사활동에 참여했다.

코오롱그룹은 또 코로나19 극복을 지원하기 위해 고유 역량을 활용한 대외 기부활동을 펼치기도 했다. 경북문경 서울대병원 인재원에 24병상 규모 모듈형 음압병실 건립을 무상지원한 것을 비롯해 마스크용 핵심 부자재인 MB(Melt Blown)필터 무상 제공, 지역 소상공인 지원을 위한 온누리상품권 기부, 의료진을 위한 의류와 건강보조식품 제공, 안병덕 부회장의 화훼농가 돕기 릴레이 동참 등 지원활동을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