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N-HDC현대산업개발 '스마트시티 플랫폼 사업' 맞손
상태바
NHN-HDC현대산업개발 '스마트시티 플랫폼 사업' 맞손
  • 임춘호 기자
  • 승인 2020.06.02 13: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마트시티 플랫폼 사업 공동 추진을 위한 전략적 협력 및 상호 교류 확대
NHN의 IT 기술 사업과 HDC현대산업개발의 도시 개발사업 역량의 시너지 기대

NHN이 HDC현대산업개발과 ‘스마트시티 플랫폼’ 사업의 공동 추진을 위한 업무 협약(MOU)을 체결했다.

양사는 이번 업무 협약에 따라, 스마트시티 플랫폼 사업을 포함해 양사가 협의한 공동 개발 사업 추진을 위한 전략적 협력을 모색하고, 상호 교류 확대에 적극 나선다.

주요 협력 사항으로는 ▲스마트시티 플랫폼 센터의 공동 구축 및 시범단지 조성, ▲신규 시장 확보를 위한 공동 개발 등이 해당된다. 또한 공동 사업의 추진 및 원활한 업무 협력을 위해 조만간 양사의 전문 인력이 참여하는 실무 협의체도 구성해 운영할 계획이다.

NHN은 국내 대표 IT 기술 선도 기업으로서, 자체 보유한 클라우드 서비스 ‘TOAST’를 중심으로 인공지능, 홈IoT(사물인터넷) 등 스마트시티 플랫폼 구축에 필요한 다각적인 기술 협력을 진행하게 된다.

특히 코로나19를 계기로 마련된 정부 주도의 ‘한국판 뉴딜 프로젝트’가 가시화됨에 따라, 양사가 추진하는 스마트시티 플랫폼 사업은 높은 시너지 효과를 거둘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NHN은 최근 국토교통부가 추진하는 ‘2020년 스마트시티 챌린지 예비사업’ 컨소시엄에 민간사업자로 선정된 바 있다.

NHN 관계자는 “IT분야와 도시개발 분야를 대표하는 양사가 스마트시티 플랫폼 센터를 공동 추진하는 만큼, 포스트 코로나 시대 도시 주거 환경의 디지털트랜스포메이션(Digital Transformation)을 선도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HDC현대산업개발 관계자는 “대한민국 대표 주거문화브랜드인 IPARK를 통해 다양한 도시 개발사업을 추진해온 역량을 바탕으로 국내 대표 IT 기업인 NHN과 힘을 모아 스마트시티 플랫폼 사업을 성공적으로 추진하는 한편, 신규 수요시장을 발굴하고 확보해가는 데 있어 상호 협력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HDC현대산업개발은 삼성동 아이파크와 해운대 아이파크 등 전국 주요 도시에 랜드마크를 개발하고 수원 아이파크 시티를 비롯해 대규모 도시개발사업들을 펼쳐온 종합금융부동산기업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