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2분기 '행복주택 청약접수' 개시…위례 등 총 6191호 공급
상태바
LH, 2분기 '행복주택 청약접수' 개시…위례 등 총 6191호 공급
  • 임춘호 기자
  • 승인 2020.07.06 10: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위례A3-3BL 등 수도권 4049호, 부산명지 등 지방권 2142호 총 6,191호 공급
6일〜15일, LH 청약센터 및 현장에서 접수, 10월 중 당첨자 발표

LH(사장 변창흠)는 올해 2분기 입주자 모집 공고한 행복주택 전국 15곳 총 6191호에 대해 청약접수를 이달 6일부터 시작한다고 밝혔다.

[LH 제공]

'행복주택'은 청년·신혼부부 등 젊은 계층과 주거취약계층의 주거안정을 위해 공급하는 공공임대주택으로 임대료는 주변 시세의 60~80% 수준이다. 대학생과 청년은 최대 6년, 신혼부부는 최대 10년, 고령자·주거급여수급자는 최대 20년까지 거주가 가능하다.

이번 모집에서는 정부의 ‘일자리 연계형 지원주택 추진방안(’18.11)’ 후속 조치에 따른 창업지원주택(동대구벤처)와 산업단지형 행복주택(부산명지)이 포함됐다.

[LH 제공]
[LH 제공]

동대구벤처(100호)의 ‘창업지원주택’은 청년 창업인의 안정적인 주거공간과 창업지원시설을 함께 공급하는 주택이다. 각 세대에는 창업과 주거를 동시에 해결할 수 있는 복합 공간설계가 적용되며, 무주택세대구성원인 만19~39세 청년(예비)창업가를 대상으로 한다.

부산명지(284호)의 ‘산업단지형 행복주택’은 명지‧녹산 국가산업단지 및 화전산업단지 주변에 공급되며, 무주택세대구성원인 산업단지 근로자에게 우선 공급할 예정이다.

청약 신청은 오는 6일부터 15일(지구별 청약접수일정 일부 상이)까지 LH청약센터(https://apply.lh.or.kr) 및 모바일(App:LH청약센터)를 통해 가능하며, 10월 중 당첨자를 발표할 예정이다.

이번 모집은 고령자 등 인터넷 취약계층을 위해 현장접수를 병행하며,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청약접수기간(10일)을 기존보다 늘려 방문인원을 분산 및 현장접수 기간 중 마스크 착용 필수 안내, 손소독제 비치, 거리간격 유지 등 방역수칙을 준수할 방침이다.

아울러, 청약 전 LH 청약센터 또는 마이홈포털(www.myhome.go.kr)의 ‘행복주택 자가진단’ 메뉴를 활용하면 공급대상별 소득‧자산 등을 통한 입주 가능여부를 미리 확인할 수 있으며, 기타 자세한 사항은 LH 청약센터에 게시된 공고 또는 마이홈포털을 참고하거나 마이홈 콜센터(1600-1004)에 문의하면 된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