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부, 저탄소‧녹색 산업단지 조성…'친환경 생산설비' 보급 사업 착수
상태바
산업부, 저탄소‧녹색 산업단지 조성…'친환경 생산설비' 보급 사업 착수
  • 임춘호 기자
  • 승인 2020.07.15 15: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추경으로 100개, 25년까지 총 1750개 사업장 지원 

산업통상자원부가 산업단지 내 중소‧중견 사업장을 대상으로 친환경 생산설비 보급을 지원하는 '산단 내 클린팩토리 구축 지원사업(클린팩토리 사업)'을 시작한다.

지원 대상은 7개 스마트 산단 내 100개 사업장이며, 2025년까지 1750개 사업장으로 확대된다. 여기에 소요되는 예산은 올해의 경우 31억원이다.

'클린팩토리 사업'은 산단 내 중소·중견 사업장을 대상으로 생산단계부터 4대 오염물질(미세먼지, 온실가스, 폐기물, 유해화학물질)을 원천적으로 감축하기 위해 제조공정을 전문가가 진단하고, 이에 따른 맞춤형 친환경 생산설비 보급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산업통상자원부 제공]
[산업통상자원부 제공]

선정된 기업에게는 생산 단계부터 4대 오염물질을 원천 감축하기 위해 제조공정을 전문가가 진단하고, 그 결과에 따라 최대 5000만원의 친환경 생산 설비 전환 비용을 지원한다.

산업단지는 산업 부문 온실가스의 77%, 에너지 소비의 83%를 차지하고 있어 이 사업은 산업단지의 친환경화에 큰 기여를 할 것으로 기대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