펀드상품 보수 10% 기부해 소외계층 후원
상태바
펀드상품 보수 10% 기부해 소외계층 후원
  • 중소기업뉴스
  • 호수 2280
  • 승인 2020.09.14 11: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랑나눔재단 주요사업] 신한BNP파리바자산운용과 업무협약
중소기업사랑나눔재단(이사장 손인국)은 지난 11일 여의도 신한금융투자타워에서 신한BNP파리바자산운용(대표이사 이창구)과 사회공헌 문화 확산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손 이사장(왼쪽)과 이 대표가 협약서를 들고 기념촬영하고 있다.
중소기업사랑나눔재단(이사장 손인국)은 지난 11일 여의도 신한금융투자타워에서 신한BNP파리바자산운용(대표이사 이창구)과 사회공헌 문화 확산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손 이사장(왼쪽)과 이 대표가 협약서를 들고 기념촬영하고 있다.

중소기업사랑나눔재단(이사장 손인국)은 지난 11일 신한BNP파리바자산운용과 사회공헌 문화 확산을 위한 업무협약식을 서울 여의도 신한금융투자타워에서 진행했다고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식을 통해 신한BNP파리바자산운용은 새롭게 출시하는 ESG 펀드상품의 운용보수 10%를 재단에 기부하고, 중소기업사랑나눔재단은 기부금으로 중소기업근로자의 복지증진과 사회소외계층을 지원할 예정이다.

손인국 중소기업사랑나눔재단 이사장은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인한 경제위기는 소외계층에게 더욱 가혹한 고통을 가져다준다, “신한BNP파리바자산운용이 중소기업 근로자와 소상공인의 아픔을 공감하고 함께 위기를 극복하고자 하는 마음에 감사하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창구 신한BNP파리바자산운용 대표이사는 펀드가입자들에게는 투자를 통한 성과 수취뿐만 아니라 사회적 나눔의 기쁨까지 드리는 따뜻한 금융의 전파에 더욱 노력하겠다고 화답했다.

한편 신한BNP파리바자산운용은 지난 3월 코로나19 관련 지원에 사용해 달라며, 재단에 3000만원을 후원했으며, 재단은 대구, 경북 지역의 결식 위기아동 1000명에게 도시락을 전달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