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협, '도쿄 G-Fair 한국상품 온라인 수출상담회' 개최
상태바
무협, '도쿄 G-Fair 한국상품 온라인 수출상담회' 개최
  • 임춘호 기자
  • 승인 2020.09.22 13: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로 19회째, 화상 상담회로는 처음…국내 45개사, 일본 바이어 100여개사 참가

한국무역협회와 경기도청이 서울 코엑스와 경기도 광교R&DB 센터에서 ‘2020 도쿄 G-Fair 한국상품 온라인 수출상담회’를 23일부터 29일까지 개최한다.

도쿄 한국상품 전시상담회(도쿄 G-Fair)는 경쟁력 있는 한국 중소기업 상품의 일본 수출을 지원하기 위해 2002년 처음 개최했다. 이후 작년까지 한 해도 빠짐없이 일본 도쿄에서 개최해왔지만 올해는 코로나19로 인해 최초로 비대면 온라인 화상상담 형식으로 진행하게 됐다.

이번 행사에는 식물 줄기세포 추출물을 이용해 주름 개선효과를 주는 리프트 세럼 제조기업 더 파트너즈, 한 장씩 뽑아쓰는 시트형 클렌징 제품을 만드는 루치온온, 개인용 공기청정기 청우씨엔티, 교육용 자석블록 및 교육 콘텐츠 매직큐브 등 경기도에서 선별한 45개의 한국 기업들이 참가했다.

이들 기업과 사전 매칭을 통해 상담회에 참가한 일본 바이어는 100여개사로 일본 2위의 인터넷 쇼핑몰인 라쿠텐, 대형 슈퍼마켓 체인인 CGC재팬, 건축 및 홈인테리어 관련 도소매 유통업을 하는 코난 쇼지 등이 포함됐다.

상담회에 참가한 라쿠텐 담당자는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일본 소비자들의 온라인 구매 수요가 급증하고 있어 한국 기업들도 온라인 시장을 중심으로 공략한다면 다양한 비즈니스 기회가 열릴 것”이라고 말했다.

무역협회 조학희 국제사업본부장은 “올해는 코로나19로 행사가 개최되기까지 많은 어려움이 있었지만 비대면 화상상담으로 전환하며 그 명맥을 19년째 이어갈 수 있었다”면서 “도쿄 한국상품 전시상담회가 양국 기업인들이 신제품과 시장 트렌드를 공유하는 소통의 장으로서 한·일 민간경제협력의 물꼬를 트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