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올해 디지털 경쟁력 63개국 중 8위
상태바
한국, 올해 디지털 경쟁력 63개국 중 8위
  • 김재영 기자
  • 호수 2283
  • 승인 2020.10.12 10: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IMD발표, 지난해보다 2계단 ↑…미국·싱가포르, 1·2위 유지

우리나라가 스위스 국제경영개발연구원(IMD)이 발표한 ‘2020년 세계 디지털 경쟁력 평가에서 전년보다 2단계 상승한 8위를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한국이 3개 평가 분야에서 순위가 전부 올라 평가대상 63개국 중 8위를 기록했다고 지난 3일 밝혔다.

스위스 국제경영개발연구원은 디지털 기술에 대한 적응력에 관해 지식, 기술, 미래준비도 등 3개 분야 52개 지표를 측정해 국가별 디지털 경쟁력을 평가해 발표하고 있다.

우리나라는 디지털 변환에 대한 준비 정도를 측정하는 미래 준비도분야 가운데 전자 참여지수와 인터넷 소매업 매출액 지표에서 각각 1위를 차지해 전년 대비 1단계 상승한 3위를 기록했다. 디지털 혁신을 발전시킬 역량을 나타내는 기술분야에서는 인터넷 대역폭 속도 지표가 2위를 기록하며 지난해보다 5단계 높은 12위에 올랐다.

새로운 기술을 이해·발견·확장하는 역량을 측정한 지식분야에서는 연구개발 총액, 1인당 총 연구 개발인력 등이 강점으로 기록돼 전년 대비 1단계 상승한 10위를 기록했다.

한편 미국과 싱가포르는 작년에 이어 올해에도 각각 1위와 2위를 차지했고, 중국은 16, 일본은 27위를 기록했다. 과기정통부는 부처 간 협업을 통해 기술 개발 및 적용, 여성 연구원, 통신 분야 투자 지표 등 경쟁력이 약한 지표에서도 개선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