캠코-중기유통센터, '온비드 온스토어' 개설… 중소기업・소상공인 판로 지원
상태바
캠코-중기유통센터, '온비드 온스토어' 개설… 중소기업・소상공인 판로 지원
  • 임춘호 기자
  • 승인 2020.11.20 10: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플랫폼 상호연계 ‘온비드 온스토어’ 개설
온라인 비즈니스 지원으로 중소기업ㆍ소상공인 판로 확대 기대

캠코(한국자산관리공사)는 19일 캠코 서울사옥에서 문성유 캠코 사장, 정진수 중소기업유통센터 대표이사 등이 참석한 가운데 중소기업유통센터와 '중소기업・소상공인 판로확대 및 동반성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문성유 캠코 사장(사진 오른쪽), 정진수 중소기업유통센터 대표이사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캠코 제공]

이번 협약은 공공자산처분시스템 온비드를 운영하는 캠코와 중소기업 제품 판로를 지원하는 중소기업유통센터가 기관의 온라인 플랫폼을 연계해 중소기업・소상공인 제품 판로를 확대하고, 소상공인 온라인 비즈니스 지원 등 공동지원체계를 통해 정부 정책방향을 뒷받침하기 위해 마련됐다.

양 기관은 업무협약을 통해 △중소기업ㆍ소상공인 제품 판로확대 지원 △기관 시스템 연계ㆍ운영 △중소기업ㆍ소상공인 제품 공동 홍보 및 마케팅 추진 등을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이에 캠코는 12월 중 ‘온비드’와 중소기업유통센터 ‘동반성장몰’을 연계해 ‘온비드 온스토어’를 개설할 예정이다.

온비드 온스토어에서는 온비드 회원(약 48만명)을 대상으로 우수 중소기업・소상공인 제품을 소개해 판매업체 고객층을 넓히고, 온비드 회원들이 우수 제품을 저렴하고 편리하게 구매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문성유 캠코 사장은 “이번 업무협약이 우수 중소기업과 소상공인들의 판로 확대를 도와 매출 신장과 경쟁력 제고로 이어지길 바란다”며, “캠코는 앞으로도 기관 간 협업으로 공동지원체계를 만들어 동반성장과 상생협력의 틀을 다져 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캠코 온비드는 지난 2002년 서비스 개시 이후 누적 입찰참가자 212만명을 돌파했으며, 국가기관, 지방자치단체, 공기업 등 약 1만 9천여개 공공기관이 온비드를 통해 공정하고 투명하게 자산을 처분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