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출 中企 ‘코윈테크’찾은 경제부총리
상태바
수출 中企 ‘코윈테크’찾은 경제부총리
  • 이상원 기자
  • 호수 2295
  • 승인 2021.01.11 14: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홍 부총리 올 첫 현장방문 “중기가 경기반등 일등공신”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오른쪽)이 지난 3일 충남 아산 소재 코윈테크 관계자들과 생산라인을 둘러보고 있다.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오른쪽)이 지난 3일 충남 아산 소재 코윈테크 관계자들과 생산라인을 둘러보고 있다.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지난 3일 수출 중소기업을 찾아 수출이 다른 국가들에 비해 선방하며 올해 경기 반등 모멘텀을 주는 일등 공신이 되리라 보인다고 밝혔다.

홍 부총리는 올해 첫 현장 방문으로 충남 아산에 있는 2차전지·반도체 제조 자동화 설비 제작업체인 코윈테크의 생산공장 라인을 둘러본 뒤 SNS에 올린 글에서 코로나 팬데믹 상황 속에서도 지난해 한국 총수출은 5000억달러를 돌파했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코윈테크도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었지만 지난해 중국에 진출했고 올해 미국법인을 설립할 계획이라고 한다우리 수출기업들의 의지와 역량에 뿌듯함을 느꼈다고 말했다.

그는 수출 중소기업이 판로를 개척하고 역량을 발휘할 수 있도록 올해 256조원 규모의 정책금융기관 유동성을 제공하고 비대면 판로 개척도 지원한다패스트트랙 확대 등 기업인 입출국 애로 해소, 신남방정책·RCEP 조기발효·CPTPP 가입 검토 등 경제영토를 확장하는 데 노력하고자 한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