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치원·초중고 개학 연기 오늘 발표 … ‘온라인 개학’ 유력
상태바
유치원·초중고 개학 연기 오늘 발표 … ‘온라인 개학’ 유력
  • 손혜정 기자
  • 승인 2020.03.31 08: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능 연기 가능성도에도 무게

교육부가 4월 6일로 예정된 개학을 추가로 연기할지, 온라인으로 개학할지 등을 오늘 발표한다.
교육계에 따르면,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이 이날 정부청사에서 브리핑을 열어 유치원 및 초·중·고교 개학 여부에 관해 추가 발표를 할 것으로 예상된다.


김강립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1총괄조정관은 전날 브리핑에서 개학 관련 질문이 나오자 “31일께 교육부 중심의 의견수렴 결과를 바탕으로 한 결정을 말씀드릴 계획”이라고 밝혔다.
정부 안팎에 따르면 교육부는 이날 온라인으로 개학하는 방안을 발표할 가능성이 크다.


더불어민주당과 정부는 앞서 29일 당정 협의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계속 늘어나는 만큼 등교는 어렵다는 현장 의견에 무게를 두고 온라인 개학으로 학생들의 학습권을 보장하는 방안을 검토했다.

유은혜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이 1일 서울 충무초등학교에서 긴급돌봄교실 현장 점검을 하며 마스크를 살펴보고 있다
유은혜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이 1일 서울 충무초등학교에서 긴급돌봄교실 현장 점검을 하며 마스크를 살펴보고 있다.

 

아울러 교육부는 초·중·고를 모두 4월 6일 또는 13일께 온라인 개학할지, 고3이나 고등학교만 4월 6일에 온라인 개학하고 초·중학교는 4월 13일 이후에 온라인 개학할지 등 여러 방안을 놓고 전날 밤늦게까지 고심한 것으로 알려졌다.


교육부는 대학수학능력시험 시험일과 수시·정시모집 등 대입 일정 전반을 1∼2주 순연할지도 발표할 전망이다. 당초 수능은 11월 19일로 예정되어 있다. 고등교육법 시행령에 따라 교육부는 수능 시험과 성적 통지 등 일정을 이날까지 확정해 발표해야 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