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란우산, 소기업·소상공인 우수자문위원 포상
상태바
노란우산, 소기업·소상공인 우수자문위원 포상
  • 손혜정 기자
  • 호수 2246
  • 승인 2019.12.31 14: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법률·노무·세무·지식재산 애로해결 앞장선 12명 선정
지난달 23일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에서 열린 ‘소기업·소상공인 경영지원단 우수자문위원 포상식’에서 (오른쪽 다섯번째부터) 정경식 자문위원장(법무법인 청목 고문변호사), 이원섭 중기중앙회 공제사업단장 등이 수상자들과 기념촬영하고 있다.
지난달 23일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에서 열린 ‘소기업·소상공인 경영지원단 우수자문위원 포상식’에서 (오른쪽 다섯번째부터) 정경식 자문위원장(법무법인 청목 고문변호사), 이원섭 중기중앙회 공제사업단장 등이 수상자들과 기념촬영하고 있다.

 

중소기업중앙회(회장 김기문)소기업·소상공인 경영지원단우수 자문위원을 12명을 선정해 포상했다고 최근 밝혔다.

경영지원단은 노란우산(소기업·소상공인공제)에서 변호사회 등 7대 전문지식 분야 전문가 협회와 협업해 소기업·소상공인들이 겪는 현장 애로사항에 대해 변호사 등 전문가가 지식·재능기부 형식으로 무료 상담 및 자문 서비스를 제공하는 사업이다.

20162월 출범해 238명의 전문가가 활동하고 있다. 19000개 사업체를 지원해 소기업·소상공인 사장님들의 경영 애로 해결을 위한 대표 창구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이번 포상은 올해 활동한 자문위원 중 우수한 실적이 있는 12명의 자문위원을 선정해 시상한 것이다. 법률 2, 노무 6, 재무 2, 지식재산 1, 관세 1명 등이다.

최저임금 인상, 52시간 근로시간 단축 시행 등으로 노무분야 자문위원의 활동이 많았던 것으로 나타났다.

이원섭 중기중앙회 공제사업단장은 소기업·소상공인은 법적 문제가 발생했을 때 정보 부족 및 비용 부담 등으로 해결 자체를 포기하는 경우가 많다. 이를 위해 경영지원단 운영을 내실 있게해 문제 해결을 보다 신속히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경영지원단 이용은 전화 1666-9976(구구치유)로 신청하면 되고, 상담(전화·대면·사이버)과 함께 소장, 의견서 등 서식 작성도 무료로 지원이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