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기중앙회- 고용노동부 '코로나19' 대응 간담회 개최
상태바
중기중앙회- 고용노동부 '코로나19' 대응 간담회 개최
  • 이상원 기자
  • 호수 0
  • 승인 2020.03.05 11: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번 간담회는 지난달 28일 발표한 정부의 '코로나19 관련 적극적 고용안정대책'에 대해 이재갑 고용노동부 장관이 설명하고 중소기업계의 현장 의견을 수렴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김기문 중기중앙회장은 “코로나19로 경제활동 자체가 위축되어 업종불문 중소기업의 피해가 매우 크고, 이로 인한 피해가 고스란히 근로자에게 갈 수 있어 중소기업 지원을 위한 적극적인 조치가 필요하다”며, △고용유지지원금 한도 확대 △특별연장근로 신청에 대한 적극적 인가 △특별고용위기업종 지정 확대 등을 요청했다.

한편, 중소기업중앙회는 코로나 사태가 예상보다 심각하고 장기화할 수 있다는 우려에 따라 이미 지난달부터 김기문 회장이 직접 나서
'코로나19 중소기업대책본부'를 자체적으로 가동하여 신속한 피해상황 파악과 정부의 지원대책을 모니터링하고 있으며, 지난 2일 코로나19 피해 중소기업·소상공인에 대한 소기업·소상공인공제 및 중소기업공제사업기금 등 대출 만기연장과 납부를 3개월 유예하고 4일 대구경북지역에 마스크 3만개와 손세정제 4000개, 제균티슈 6000개를 긴급 지원한 바 있다.

 

중소기업중앙회는 5일 김기문 중기중앙회 회장(사진 오른쪽)과 이재갑 고용노동부 장관(사진 왼쪽)이 코로나 19로 인한 중소기업의 애로 실태를 전달하고, 중소기업 지원 방안을 논의했다고 밝혔다.
중소기업중앙회는 5일 김기문 중기중앙회 회장(사진 오른쪽)과 이재갑 고용노동부 장관(사진 왼쪽)이 코로나 19로 인한 중소기업의 애로 실태를 전달하고, 중소기업 지원 방안을 논의했다고 밝혔다. / 제공 : 중소기업중앙회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