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소기업뉴스
기사 (전체 690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여행] [춘천 강촌] 호젓한 강촌, 낭만과 추억을 싣고 떠나요
계절에 딱 맞는 테마 여행지는 있게 마련이다. 계절에 따라 여행지의 느낌이 확연히 달라진다. 분명코 자연 발생지의 본연의 모습은 변하지 않았을 것이다. 단지 계절에 따라 주변의 자연 풍치가 변하게 되었고 그래서 가시적인 모습이 달라져 보였을 것이다.
이신화 자유기고가   2015-01-21
[여행] [강원 화천]얼음 구멍 속‘짜릿한 손맛’
차가움이 몰려드는 겨울의 움직임은 더딜 수밖에 없다. 무거운 몸을 박차고 일어나게 하는 것은 일종의 타당한 핑계거리가 있을 때다. 겨울 축제가 딱 걸맞다. 그래서인지 국내의 겨울 축제는 대부분 성공했다. 국내인은 물론 외국인까지 가세해 나날이 열기가
이신화 자유기고가   2015-01-14
[여행] [경남 거제시] 오! 대구 아! 일출 새해가 맛있게, 멋있게 열렸다
‘눈 본 대구 비 본 청어’라는 속담을 아는 미식가들은 겨울이면 거제 외포리로 모여든다. 찬 바람이 부는 12월부터 이듬해 2월까지 대구 산란기고, 이때 잡히는 대구가 가장 맛있다는 것을 알기 때문이다. 외포리는 대구 산란기에도 조업과 위판이 허용되는
한국관광공사   2015-01-01
[여행] [충남 서산 ‘계암고택’]꾸밈 없어도 우러나는 ‘300년 삶의 품격’
충남 서산의 계암고택은 300년 정도 되는 옛집이다. 솟을대문 옆으로 길게 돌담이 뻗고, 담장 위로 날아갈 듯 사뿐히 치켜 올린 고옥의 추녀가 아름답다. 밤이면 창호 문 사이로 은은한 달빛이 새어든다. 북풍한설이 매서울수록 아궁이에 장작불 지펴 구들장
한국관광공사   2014-12-17
[여행] [경북 ‘청송한옥민예촌’]대갓집에서의 하루“오늘은 내가 대감마님”
경북 청송에는 수백년을 내려온 아름다운 고택이 많다. 고택은 집의 역사와 건축물 자체의 멋스러움이 더해져 빛을 발한다. 하지만 규모나 시설적인 제약이 있는 것도 사실이다. 한옥의 멋을 놓치지 않으면서 깨끗한 화장실과 욕실 등 현대적인 시설을 동시에 누
한국관광공사   2014-12-10
[여행] [전남 구례군 ‘쌍산재’]소박했던 양반의 삶 오롯이
땅의 기운이 사람을 살리는 것일까, 사람의 손길이 땅의 힘을 키우는 것일까? 지리산에 기대 섬진강을 바라보며 자리한 구례군 마산면과 토지면 일대를 돌아보면 땅의 기운과 인간사의 길흉화복을 다루는 풍수지리에 대해 생각하게 된다. 풍수지리의 대가로 꼽히는
한국관광공사   2014-12-03
[여행] [전주 ‘남고산성’]산행 걸음걸음 역사가 밟힌다
전주 여행지로는 한옥마을만 있는게 아니다. 전주 시내를 발 아래 두고, 한눈에 조망할 수 있는 산들이 있다. 전주시가지 동쪽에는 기린봉(306m), 승암산(306m)이, 남동쪽에는 남고산(248m)이 있다. 모두 시가지를 보호하듯 성벽처럼 둘러싸고 있
이신화 자유기고가   2014-11-26
[여행] [전북 무주·장수군 일대] 낙엽 카펫 밟으며 설경에 취하다
서늘한 가을 햇살과 발밑에 수북한 낙엽 더미, 구수한 장작 냄새. 가을 캠핑에는 떠들썩한 여름 캠핑에서 얻을 수 없는 운치와 낭만이 있다. 울창한 숲이나 깊은 계곡에 자리해 자연미가 돋보이는 캠핑장이라면 즐거움은 더욱 크다.전북 동북부 산악 지역인 무
한국관광공사   2014-11-19
[여행] [강원도 평창] 붓꽃섬·솔섬서 누리는‘행복한 표류 24시’
텐트와 타프를 설치하면 그곳이 어디든 내 집이 되지만, 강원도 평창에서 캠핑은 해발 700m의 청정한 기운까지 누릴 수 있어 특별하다. 새가 둥지를 틀 듯 옹기종기 자리 잡은 캠핑 사이트마다 울창한 숲을 통과한 햇살과 바람이 부드럽게 감싼다. 계곡 속
이신화 자유기고가   2014-11-12
[여행] 가족. 연인과 함께 늦가을 100% 즐기기
연천, 벽낙로에 이너텐트까지 … 추위 걱정 끝연천고대산캠핑리조트는 캠핑장부터 콘도까지 다양한 시설을 갖춘 고급 캠핑 리조트로 지난 5월 문을 열었다. 28만8000여㎡ 공간에 콘도를 포함해 오토캠핑, 글램핑, 캐러밴 등 56개 사이트만 운
한국관광공사   2014-11-05
[여행] [강원도 원주]문학관도 생가도 박경리는 살아있다
원주는 고려 말에서 조선 초기부터 강원도 내에서 가장 번성했던 곳이다. 강원도란 명칭도 조선 초기, 태조 4년(1395)에 강릉과 원주의 첫 글자를 따서 만들어진 것이다. 조선시대에는 강원 감영이 있던 곳이다. 현재 원주시내에는 감영이 축소된 상태로
이신화 자유기고가   2014-10-29
[여행] [충북 청주 ‘대청호’]걷기도 그만, 드라이브로도 그만 ‘물 좋은 500리’
충북 청원군, 보은군, 옥천군과 대전시 동구 대덕구에 인접해 있는 대청댐. 우리나라 3번째 규모의 큰 호수다. 강변 드라이브 길로 손꼽히던 그곳에 대청호 둘레 500리길이 만들어져 더 인기다. 물 따라 산 따라 이어지는 길은 차로도 좋고 걸어도 좋다.
이신화 자유기고가   2014-10-22
[여행] [전북 고창 문수사]탐스런 홍조에 내 맘도 취하다
고창의 대표적인 사찰로는 선운사도 있지만 요새 뜨는 곳은 문수사다. 문수사가 알려진 것은 천연기념물 제463호로 지정(2005년 9월)된 단풍숲이 알려지면서다. 단풍숲이 천연기념물로 지정됐다? 그것만으로도 충분히 이슈가 된다. 단풍숲은 문수사까지 이르
이신화 자유기고가   2014-10-15
[여행] [울산 ‘반구대 암각화’]공룡 화석·망부석 …바위가 전하는 ‘먼 옛날 이야기’
요새 울산은 암각화가 뜨는 여행 아이템이 됐다. 울산시에는 내로라하는 암각화 단지가 있다. 천전리 각석, 반구대 암각화는 이제 울산 여행에서 빼놓을 수 없는 명승지다. 이곳과 연계할 여행지는 치술령 고갯길 밑에 있는 치산서원이다. 서원에는 신라시대의
이신화 자유기고가   2014-10-08
[여행] [경기 군포시 수리산]이번 주말, 가을산 타실래요!
수리산은 태을봉(489m)을 중심으로 남서쪽으로 슬기봉(451.5m), 북쪽으로는 관모봉(426.2m), 북서쪽으로는 수암봉(395m) 등으로 구성돼 있다. 수리산이라는 이름은 빼어난 산봉우리의 모양이 마치 독수리 같아 붙여졌다는 설이 있고, 또 신라
이신화 자유기고가   2014-10-01
[여행] [충북 충주시] 달구고 두드리는 족족 ‘찬란한 유산’ 쑥쑥
충주는 예부터 철의 으뜸 생산지였다. 고려 시대 몽골에 대승을 거둔 곳도 충주 지역으로, 몽골보다 월등한 철제 무기가 있었기에 가능했다고 전해진다. 충주시 무학시장 입구 누리장터에 자리한 삼화대장간은 60년 넘는 세월 동안 쇠를 녹여 철제 기구들을 제
한국관광공사   2014-09-24
[여행] [경기 부천시]차마 먹기 아까운…김치 & 폐백상, 예술이 되다
어머니에서 딸에게 혹은 며느리에게 대를 물려가며 전해 내려온 우리의 전통 음식, 김치. ‘김장 문화’가 유네스코 지정 인류 무형 문화유산에 등재되면서 김치는 이제 단순한 음식을 넘어 우리 모두 지켜가야 할 문화로 자리 잡아가고 있다. 우리나라 김치의
한국관광공사   2014-09-10
[여행] [경북 경주시] 아들! 경주여행 간다고? 황남빵 잊지말거라
경주에 가서 반드시 들러야할 곳이 불국사와 석굴암이라면, 반드시 먹어봐야 할 것으로는 황남빵을 꼽을 수 있다. 70년 뚝심과 정직으로 구워 낸 황남빵의 부드러움과 구수함의 인기는 한결같다. 한결같은 맛으로 단골들을 지켜온 황남빵과 새로운 도전으로 각광
한국관광공사   2014-09-03
[여행] [인천 신포시장]닭강정 원조 30년…추억이 바삭 바삭
인천에서 신포닭강정은 모르는 사람이 없을 정도로 유명하다. 길가는 사람 붙들고 ‘닭강정’의 ‘닭’ 자만 꺼내도 열에 아홉은 ‘아, 신포닭강정’이라고 말을 한다. 인천 사람 뿐 아니라 신포닭강정을 한번이라도 맛 본 사람이라면 지역과 국적을 불문하고 대부
한국관광공사   2014-08-27
[여행] 이름마따나 무진장<무주·진안·장수> 시원
전북 진안, 장수, 무주는 해발 평균 400∼500m인 진안고원에 자리하고 있다. 진안고원은 진안의 마이산, 장수의 장안산, 무주의 덕유산 등 이름만 들어도 알 수 있는 명산을 품고 있다. 명산에는 명소가 있다. 기이한 모습의 탑들이 하늘을 향
한국관광공사   2014-08-20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포토뉴스
주간핫이슈

일자리·혁신성장 묘수찾기 ‘닷새간 팔도장터’ 섰다

일자리·혁신성장 묘수찾기 ‘닷새간 팔도장터’ 섰다
360만 중소기업인의 축제, 중소기업주간이 14일 시작해 18일까지 알찬 행...
조합소식
기업현장
파국 면한 한국GM, 아태지역 핵심거점으로 육성

파국 면한 한국GM, 아태지역 핵심거점으로 육성

산업통상자원부는 백운규 장관과 배리 엥글 GM...

산업단지에 오피스텔 설치 허용

앞으로 산업단지에 공장뿐 아니라 주거를 위한 오피스텔도 설치할 수 있게 된다.산업...
신문사소개찾아오시는 길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최종편집 : 2018.5.16 수 09:40
(150-740) 서울시 영등포구 은행로 30 중소기업중앙회 5층 편집국  |  구독ㆍ광고문의 : 02-2124-3202  |  기사제보 : 02-2124-3196~7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 다 06712  |  발행·편집인 : 신영선  |  편집국장 : 윤위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정란
Copyright © 2008 Kbiz. All rights reserved. 중소기업중앙회 관련 궁금한 내용을 보내주세요!